닫기

로그인

     

1/20 Nausicaa W/Kai 나우시카 카이[01]

  • 페이스북
  • 트위터
  • 인스타그램

1/20 Nausicaa W/Kai 나우시카 카이[01] (4543112249074)

  • 메일알림
  • 상품문의
  • 추천지수7

프라모델 조립시 필수 도구

  • 니퍼
  • 먹선
  • 사포
  • 기초강좌
  • 조립강좌
  • 판매가14,000원
  • 할인가13,000원
  • 적립금기본 1%
  • 배송구분 조건부 무료배송
  • 평균배송일1.0일(2일이내배송99%)/최근7일공휴일제외
  • 주문수량
    • 수량더하기
    • 수량 빼기

다른 상품도 구매하시려면 옵션을 반복하여 선택하여 주세요.

  • 1/20 Nausicaa W/Kai 나우시카 카이[01]

    • 수량더하기
    • 수량 빼기

    13,000

  • 상품 옵션별 선택 리스트

상품 금액 합계 0

  • 일시품절
  • 찜하기
  • 알림신청

이 상품을 구매한 회원들은 아래 상품도 함께 구매하였습니다.

  • [MG] 1/100 아스트레이 레드프레임 改

  • [RG]1/144 MSN-06S 시난주 [022]

  • [RG]1/144 아스트레이 레드프레임

  • [MG]MSN-04 SAZABI 사자비 Ver.Ka

이 상품을 구매한 회원들은 아래 상품도 함께 보았습니다.

  • HGBF 1/144 라이트닝 블랙 워리어

  • HGBF 1/144 리버서블 건담

  • [RG]1/144 RX-0 유니콘 건담

  • HGUC 블루 데스티니 1호기 EXAM

랜덤상품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상품정보제공 고시

품명 또는 모델명 1/20 나우시카 카이[01]
상품코드 10030094
제조사 BANDAI [제조사별 제품보기]
제조국 또는 원산지 JAPAN
발매연도 2004.08
법에 의한 인증·허가 등의 사항 공산품 안전검사
A/S 또는 소비자상담 전화번호 건담샵 고객센터 (1544-6005)

-NAUSICAA STORY 

 과거 찬란하게 발전하던 문명이 있었다. 그러나 `불의 7일간`이라 불리는 전쟁으로 인류의 문명은 파괴 되고 동시에 자연까지 모두 파괴된다. 그리고 또 다시 천년의 세월이 흐른다. 더 이상 자연은 예전과 같이 인간이 살아가기 좋은 환경이 아니다. 강과 바다는 모두 독이 되어버렸고, 언제부터인지 부해라 불리는 유독성 개스를 내뿝는 균류식물의 숲이 생겨나 점점 확장되고 있다. 이 부해에는 오무라고 불리는 거대한 곤충이 살고 있는데 껍질이 얼마나 단단한지 대포에 맞아도 뚫리지 않는다. 인간들은 이 오무를 당해낼 방법이 없다. 인류의 생존은 이 부해와 곤충에게 크게 위협받고 있다. 이러한 절박한 환경에서도 인간들은 전쟁을 그치지 않는다. 한가지 이상한 것은 지하수 만큼은 깨끗한 물이 나온다는 사실이다. 인간들은 지하수에 의존하여 살아가고 있다.
 인간들은 계속 확장되어가는 부해를 태워 없애기 위해 노력한다. 그러나 그때 마다 엄청난 오무의 무리들이 폭주하여 인간에게 달려들고 이 오무의 무리는 도시와 마을을 파괴하고 굶어 죽을 때까지 계속 폭주한다. 이 폭주가 끝나면 오무의 시체를 모판으로 하여 다시 포자가 퍼지고 부해는 더욱 넓어지게 된다.
 주인공 나우시카는 `바람계곡`이라는 소왕국의 공주이다. 그녀는 자연과 교감할 수 있는 특별한 능력이 있으며 부해의 비빌을 캐기 위해 연구를 하고 있다. 이 곳 바람계곡은 바다로 부터 불어 오는 바람 덕분에 부해의 유독성 개스로 부터 보호 받을 수 있는 곳이다. 그렇기 때문에 이 곳 사람들에게 바람이란 자연의 혜택 그 자체인 것이다.
 평화롭던 어느 날 바람계곡 근처에 군사대국 `도르키메니아`의 대형 비행정이 추락한다. 추락현장으로 달려간 나우시카에게 포로로 끌려가던 `페지테`의 공주 `라스텔`은 짐을 태우라는 말을 남기고 숨진다. 다음 날 사람들은 비행정의 잔해 속에서 거신병이라 불리는 `불의 7일간`에 사용되었던 거대한 생체병기를 발견한다. 페지테에서 거신병이 발견되자 도르키메니아는 페지테를 함락시키고 거신병을 탈취한 것이다.
 얼마 후 바람계곡은 도르키메니아의 습격을 받는다. 막강한 도르키메니아의 군사력 앞에 바람계곡은 점령당하고 만다. 나우시카의 아버지 `질`은 이 과정에서 살해당하고 나우시카는 도르키메니아에 인질로 끌려가게 된다.
 도르키메니아의 비행정으로 이동하는 도중 이들은 페지테의 왕자 `아스벨`이 조종하는 건쉽(전투기)의 공격을 받는다. 한 차례의 공중전이 벌어지고 도르키메니아의 비행정은 대부분 격추되다. 또한 아스벨의 건쉽도 격추된다. 나우시카와 아스벨, 두 사람은 모두 부해에 추락하게 되고 나우시카는 곤충들로부터 아스벨을 구해준다. 부해의 밑 바닥으로 내려가게 된 두 사람. 그들은 그곳에서 부해의 비밀을 알게 된다. 부해는 인간이 파괴한 자연을 복구하기 위해 존재하며 부해의 식물들이 흙과 물을 정화하여 깨끗한 지하수를 모든 생명에게 공급하고 있는 것이다. 또한 오무는 이러한 부해를 보호하고 있는 것이다.
 나우시카와 아스벨은 부해를 나와 페지테로 향한다. 두 사람은 곤충의 공격을 받고 폐허로 변해 버린 페지테의 모습을 발견한다. 페지테인들이 도르키메니아군을 전멸시키기 위해 곤충들을 유인한 것이었다. 또한 페지테인들은 바람계곡의 도르키메니아군을 전멸시키기 위해 바람계곡으로 곤충들을 유인한다. 상황은 감당하기 어려운 방향으로 흘러가고, 나우시카는 바람계곡의 사람들을 구하기 위해 몸을 던지는 데......